2023.02.01 (수)

  • 맑음동두천 -2.4℃
  • 구름조금강릉 1.4℃
  • 맑음서울 -1.4℃
  • 구름조금대전 -2.0℃
  • 구름많음대구 2.7℃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0.7℃
  • 흐림부산 6.5℃
  • 흐림고창 -0.1℃
  • 구름많음제주 5.5℃
  • 맑음강화 -2.4℃
  • 구름많음보은 -1.5℃
  • 구름많음금산 -1.2℃
  • 구름많음강진군 1.1℃
  • 구름많음경주시 3.4℃
  • 흐림거제 6.6℃
기상청 제공

용인 이상일 시장

‘따뜻하고 편안하게’진화하는 용인시 버스정류장

용인특례시, 노후 정류장 쉘터형으로 교체…안심조명·온열의자도 설치

 

(TGN 땡큐굿뉴스) 용인특례시의 버스정류장이 진화한다.


표지판 하나만 덩그러니 서 있는 정류장, 낡은 빛바랜 가림막만 세워진 정류장은 용인에서는 점차 찾아볼 수 없게 된다.


용인특례시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안락하게 버스 정류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후 정류장을 쉘터형으로 교체하고, 안심 조명과 온열의자를 설치한다고 27일 밝혔다.


정류장 업그레이드는 처인·기흥·수지구 등 각 구청별로 진행된다.


처인구는 지난 8월부터 이달까지 관내 9개 읍·면·동의 31곳 버스정류장을 개선했다.


묘봉1리 입구 정류장(묘봉리 871-1)과 백암면 마을회관 앞 정류장(용천리 763-8) 등 설치된 지 오래돼 낡고 색이 바랜 구형 정류장 21곳을 쉘터형으로 교체했다.


또 지주형 표지만 세워져 있던 남동 동진마을 정류장(남동 92-3)과 포곡읍 녹십자 정류장(전대리 546-104) 등 9곳도 쉘터형 정류장으로 바꿨다.


조명이 없던 구형 정류장과 달리 쉘터형 정류장은 밝은 조명은 물론 탁 트인 개방감을 준다. 버스 운전자는 정류장을 쉽게 알아볼 수 있고, 승객들도 밝은 조명과 안락한 공간에서 버스를 기다릴 수 있다. 도시미관이 쾌적하고 깔끔해지는 효과도 있다.


양지사거리 정류장(양지면 500-1)은 인근 공사 현장 안전 문제로 마을 안에 있던 고속버스·통학버스 정류장을 이전해와 임시대기소로 운영, 좁고 불편하다는 시민들의 개선 요청이 따랐다.


구는 이곳에 시스템에어컨과 온열의자, 핸드폰 무선 충전기, 조명이 포함된 12m 길이의 스마트형 버스정류장을 설치한 공사를 이달 마무리했다.


구는 쉘터형 정류장이 설치됐지만 온열의자가 없던 모현읍 레이크사이드골프장 정류장(능원리 730) 등 11곳에 온열의자를 설치한다. 설치는 다음 달 말 완료된다.


기흥구는 다음 달 12일까지 동백동 계룡리슈빌 정류장(동백동 679)을 비롯해 5곳의 정류장을 쉘터형으로 교체하고 있다.


새로 설치하는 정류장에는 더위를 막아주는 열차단 필름과 추위에 대비한 온열의자, 버스 도착정보를 알려주는 버스정보시스템(BIT) 거치대와 안심 조명 등이 설치된다.


쉘터형 정류장으로 교체했지만 아직 온열의자가 설치되지 않은 청덕동 광도와이드빌아파트 정류장(청덕동 483) 등 10곳에도 온열의자를 시공한다.


수지구는 지주형 표지만 세워져 있던 풍덕천동 동부아파트(마을) 정류장(풍덕천동 772)과 신봉동 신봉사거리 정류장(신봉동 779-8), 고기동 황토방 정류장(고기동 217-18)를 쉘터형으로 교체한다. 오는 30일 공사를 시작해 다음 달 말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연말까지 관내 정류장을 점검해 조명을 교체하고, 온열의자 설치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매일 찾는 버스정류장은 대중교통 이용객뿐만 아니라 시민들이 쉼터나 대피처로도 사용할 수 있어 쾌적하게 관리할 필요가 있다”며 “시민 누구나 편리하게 정류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봉사/나눔

더보기



지역 뉴스


경찰


소방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