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흐림동두천 16.2℃
  • 구름많음강릉 17.1℃
  • 박무서울 17.0℃
  • 박무대전 16.3℃
  • 맑음대구 21.6℃
  • 맑음울산 21.2℃
  • 맑음광주 18.8℃
  • 맑음부산 23.4℃
  • 흐림고창 ℃
  • 구름많음제주 19.5℃
  • 구름많음강화 16.4℃
  • 구름조금보은 16.2℃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
  • 맑음경주시 19.5℃
  • 맑음거제 23.0℃
기상청 제공

단체장/광역의원

전국 76곳 국가유산 무료 관람 기회 놓치지 마세요

국가유산청 출범 기념, 15~19일까지…왕가의 산책 등 연계 행사도
조선왕릉 숲길 9곳 한시 개방…창덕궁 후원 관람료 6000원으로 낮춰

 

 

(TGN 땡큐굿뉴스) 오는 17일 '국가유산청' 출범을 기념하고 국가유산의 가치를 나누기 위해 전국 76곳의 국가유산이 무료로 개방된다. 

 

문화재청은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4대궁, 종묘, 조선왕릉을 비롯해 서울 암사동 유적, 제주 성산일출봉 등 전국의 국가유산 54곳을 포함, 총 76곳의 유료 관람 국가유산을 무료로 개방하고 연계 행사도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문화재청은 지난 1962년 '문화재보호법' 제정 이래로 60여 년 동안 유지해 온 문화재 정책의 한계를 극복하고 변화된 정책 환경과 유네스코 등 국제 기준에 부합하는 국가유산 체계를 정립해 국가유산을 통한 새로운 미래가지 발굴, 국민 편익 향상을 목표로 오는 17일 '국가유산청'이라는 새로운 명칭으로 출범한다. 

 

이를 기념해 4대궁,종묘,조선왕릉은 15일부터 19일까지 휴무일 없이 전부 무료 개방된다. 단, 창덕궁 후원 및 유료행사는 제외된다. 

 

또 ▲서울의 암사동 유적과 서대문형무소 ▲수원 화성행궁과 남한산성 행궁 ▲강릉 오죽헌 ▲태백 용연굴과 영월 고씨굴 ▲단양 온달동굴 ▲공주 무령왕릉과 공산성 ▲아산 외암마을 ▲남원 광한루 등 지자체가 관할하는 54곳의 전국 유료입장 국가유산들도 같은 기간 무료 입장으로 개방된다. 

 

이 기간에 무료로 개방되는 지자체 관할 54곳의 국가유산은 각 지자체에 운영시간 등을 확인해 방문하면 된다. 

 

이와 함께 4대궁,종묘, 국립고궁박물관, 국립무형유산원에서는 국가유산청 출범을 기념해 우리 국가유산을 오감으로 즐길 수 있는 무료공연과 행사도 다양하게 선보인다. 

 

경복궁에서는 국왕, 왕비, 왕세자, 세자빈이 산선시위와 군사의 호위를 받으며 궁궐을 산책하는 모습을 재현한 '왕가의 산책'이 17일부터 19일까지 진행된다. 

 

창덕궁 선정전 뒤뜰에서는 생소병주와 처용무, 춘앵전 등 조선시대 궁중의 악,가,무의 공연을 볼 수 있는 '고궁음악회-풍류에 정재를 더하다'가 17일부터 18일까지 열린다. 창경궁에서는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야간 미디어아트 공연 '창경궁 물빛연화'가 춘당지 권역에서 17일부터 19일까지 펼쳐진다.  

 

덕수궁에서는 독립운동가의 유묵 등 23점 내외의 유물을 관람할 수 있는 '문화유산국민신탁 소장유물 특별전'이 13일부터 31일까지 열리며, 종묘에서는 '망묘루 특별개방 행사'도 17일부터 6월 30일까지 진행된다. 

 

한편 오는 16일부터 6월 30일까지 도심 가까운 곳에서 자연환경을 느낄 수 있는 '조선왕릉 숲길' 9곳도 한시 개방된다. 

 

숲길 개방 시간은 해당 조선왕릉의 관람 시간과 같으며 방문객은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16일부터 개방되는 조선왕릉 숲길은 ▲구리 동구릉 '휘릉~원릉 및 경릉~자연학습장 숲길' ▲남양주 광릉 '복자기나무 숲길' ▲남양주 사릉 '능침 뒤 소나무길' ▲서울 태릉과 강릉 '태릉~강릉 숲길' ▲화성 융릉과 건릉 '융릉~건릉 숲길' ▲파주 삼릉 '공릉 북쪽 및 영릉~순릉 작은연못 숲길' ▲여주 영릉과 영릉 '영릉 외곽 숲길'과 지난해 정비공사를 마치고 새롭게 개방하는 ▲서울 의릉 '천장산 숲길' ▲파주 장릉 '공릉 능침 북쪽 숲길' 등 모두 9곳이다. 

 

궁능유적본부는 국가유산청 개청을 기념하고 관람객의 편의를 높이기 위해 '궁궐 통합관람권'을 개선한다. 

 

시간제 제한 관람으로 운영됐던 창덕궁 후원을 궁궐 통합관람권 범위에서 제외해 관람권 금액을 1만 원에서 6000원으로 낮췄으며, 사용 기간도 3개월에서 6개월로 연장했다. 개선된 궁궐 통합관람권은 20일부터 구매 가능하다. 

 

국립고궁박물관은 박물관 은행나무 앞 야외공간에서 책을 읽으며 흑요석 작가의 강연과 아이리시 포크밴드 패치워크로드, 소리꾼 이나래의 공연 등 부대행사도 함께 즐길 수 있는 '왕실도서전'을 17일부터 27일까지 개최한다. 

 

박물관 안에서는 우리 국가유산을 지켜온 사람들에 대한 이야기를 영상과 사진 등에 담은 '국가유산을 지킨 사람들' 특별전(17~6.30), 정조의 화성행차를 그린 '화성원행도' 속 행사를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확장현실(XR) 등 첨단 기술로 다양하게 체험할 수 있는 '화성실감: 디지털로 체험하는 8일 간의 왕실 행차' 특별전(21~6.16)도 열린다. 

 

아울러 국립무형유산원은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축제형 공연 '다시 락(樂) 페스티벌'(17~18)과 무형유산을 기반으로 한 전통연희 판놀음 공연 '모두의 연희'(18~19)를 선보인다. 

 

문화재청은 '국가유산청 출범을 맞아 준비한 전국 국가유산들의 무료 개방과 연계 행사를 통해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드는 시간을 누리길 바란다'며 '문화재를 국가유산으로 명칭을 바꾸는 것에서 나아가 현재와 미래를 아우르는 모두의 소중한 자산으로 함께 나누고 지키며 가치를 더하는 국가유산으로 인식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출처=문화재청]

봉사/나눔

더보기



지역 뉴스


경찰


소방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