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2.10 (일)

  • 맑음동두천 6.2℃
  • 흐림강릉 11.1℃
  • 박무서울 8.7℃
  • 박무대전 12.3℃
  • 박무대구 8.9℃
  • 박무울산 13.5℃
  • 구름조금광주 16.0℃
  • 구름많음부산 15.8℃
  • 구름많음고창 14.0℃
  • 구름조금제주 19.9℃
  • 구름조금강화 8.1℃
  • 구름많음보은 8.4℃
  • 맑음금산 7.1℃
  • 구름많음강진군 13.9℃
  • 맑음경주시 9.0℃
  • 맑음거제 15.5℃
기상청 제공

단체장/광역의원

대전환의 시대, 북극 협력의 새로운 길 모색한다

제8회 북극협력주간(12. 10.~12. 12.),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에서 개최

 

 

(TGN 땡큐굿뉴스) 외교부(장관 박진)와 해양수산부(장관 조승환)는 12월 10일(일)부터 12일(화)까지 3일간 부산항 국제전시컨벤션센터(국제여객터미널 5층)에서 제8회 북극협력주간(Arctic Partnership Week)을 개최한다. 북극협력주간은 북극 관련 정책, 과학연구, 산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국제협력을 확대하기 위해 2016년부터 개최되어 온 국제 포럼으로, 매년 정부 관계자와 주한 북극권 국가 대사, 국내외 전문가, 일반 국민 등 약 1,000여 명이 참석하는 규모로 진행되고 있다. 올해 행사는 '대전환의 시대, 북극 협력의 새로운 길(Great Transition: Navigating New Arctic)'을 주제로 개최되며, 10일(일) 소통의 날(개회식 포함), 11일(월) 지식의 날, 12일(화) 지속가능의 날 등 분야를 정해 분야별 현안을 논의하고, 협력 방향을 모색한다. 일반 국민들도 관심 있는 프로그램에 참석하여 발표를 듣거나 논의과정에 참여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우리나라가 북극권 현안을 논의하는 정부 간 협의체인 '북극이사회'의 옵서버 국가 지위를 획득한 지 10주년이 되는 해로써, 정부는 첫째 날 개회식에서 지난 10년간 우리나라의 북극 활동 성과와 앞으로의 비전을 소개한다. 개회식 직후에는 일본, 중국, 인도 등 다른 옵서버 국가들과 함께 앞으로 북극이사회에서 옵서버 국가의 역할을 확대하는 방향에 대해 토론할 예정이다. 둘째 날에는 국제북극과학위원회(IASC), 남극연구과학위원회(SCAR) 등 국제기구와 함께 극지연구 협력방향을 모색하는 '북극과학협력세미나' 등 지식을 기반으로 국제적 현안에 대응하기 위한 다양한 세션이 개최된다.  

 

셋째 날에는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북극항로의 연중 운항 가능성을 살펴보고 한국 기업과 북극권 국가의 기업 간 교류의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박진 외교부 장관은 '외교부가 올해로 8년째 해양수산부와 함께 북극협력주간을 공동 개최하게 된 점을 뜻깊게 생각하고, 이번 행사가 북극 이슈에 대한 포괄적인 접근법을 통해서 우리나라 북극 외교의 지평을 한층 넓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조승환 해양수산부 장관은 '점차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체감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행사에서 북극권과 비북극권이 손을 잡고 기후변화 등 현안에 대응하며 지속가능한 내일을 만들어 갈 수 있는 희망을 발견하기를 바란다.'라며, '북극 관련 국제적 협력의 장이 될 이번 행사에 국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제공 : 외교부

봉사/나눔

더보기



지역 뉴스


경찰


소방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