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6 (목)

  • 맑음동두천 29.1℃
  • 구름많음강릉 24.4℃
  • 구름조금서울 29.4℃
  • 구름많음대전 27.8℃
  • 흐림대구 27.2℃
  • 흐림울산 22.9℃
  • 흐림광주 24.9℃
  • 흐림부산 22.4℃
  • 구름많음고창 25.6℃
  • 제주 21.3℃
  • 맑음강화 26.1℃
  • 구름많음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6.7℃
  • 흐림강진군 23.1℃
  • 흐림경주시 27.4℃
  • 흐림거제 23.2℃
기상청 제공

하루 119원씩 십시일반 실천한 경기소방의 따뜻한 동행…첫번째 지원대상자로 10가구 선정

 

(TGN 땡큐굿뉴스) 경기도소방재난본부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따뜻한 동행 경기119’의 첫 번째 대상으로 10가구를 선정했다.


지원 대상에 선정된 10가구는 모두 기초생활수급자 등 경제적으로 열악한 상황이면서 화재 등 재난으로 집을 잃거나 외상 중증 장애 등으로 도움이 절실한 도민이다. 이번에 1차로 선정된 지원 대상자는 화재 피해 주민이 6가구이고, 4가구는 중증장애인이 있는 가정이다. 특히 이 중 2가구는 몽골과 태국 국적의 다문화 가정으로 이들에게 300만 원씩 총 3천만 원을 지원한다.


소방서의 추천을 받아 심의를 통해 지원 대상자로 선정된 A씨(80세)는 고령으로 지병이 있는 상태에서 화재 피해까지 당해 경제적으로 매우 어려운 상황임이 인정됐다.


B씨(29세)는 12년 전 갑작스러운 발병으로 거동을 할 수 없게 됐는데 올해 골수이형성 증후군 진단까지 받은 데다 홀어머니는 병간호 때문에 일을 할 수 없는 안타까운 상태다.


태국 출신 C양(16세‧여)은 트리처콜린스 증후군(유전형 기형으로 안면부 다양한 부위 형성부전)을 앓고 있다.


조선호 경기도소방재난본부장은 “아프고 힘들 때는 손을 잡아주는 것만으로도 위로가 되듯이 비록 작은 도움이지만 우리에게는 살펴주는 이웃이 있다는 것을 잊지 말기를 바란다”라며 “가치 있는 기부에 기꺼이 동참하고 있는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께 감사하다”라고 밝혔다.


한편, ‘따뜻한 동행 경기119’는 경기도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의 자발적 참여로 매일 119원을 적립해 기금을 마련, 형편이 어려운 이웃을 돕는 사업이다.


지난해 12월 시작해 5월까지 6개월 동안 약 8천만 원의 기금을 모았으며 일반 도민이나 기업도 참여할 수 있다. 7월에는 2차 지원 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며 앞으로 기금 적립 규모에 따라 지원 대상자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뉴스출처 : 경기도]

봉사/나눔

더보기



지역 뉴스


경찰


소방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