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1 (토)

  • 흐림동두천 17.2℃
  • 구름조금강릉 21.8℃
  • 흐림서울 21.0℃
  • 구름많음대전 18.8℃
  • 흐림대구 19.9℃
  • 흐림울산 20.1℃
  • 구름조금광주 23.6℃
  • 구름많음부산 21.6℃
  • 구름조금고창 19.0℃
  • 맑음제주 21.0℃
  • 흐림강화 16.8℃
  • 구름많음보은 16.3℃
  • 흐림금산 17.7℃
  • 구름조금강진군 17.8℃
  • 흐림경주시 16.5℃
  • 구름많음거제 18.4℃
기상청 제공

스포츠

숨막히는 추격전, 2022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 9,10라운드

 

(TGN 땡큐굿뉴스) 7월 12일 개막하여 8월 30일까지 진행되는 국내 최고의 심레이싱 대회 '2022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조별리그 9,10라운드가 종료되었다.

9, 10라운드는 각각 Nurburgring GP (1LAP=5.148km), Vallelunga (1LAP=4.085km) 트랙으로 진행되었으며, B조 12인과 C조 12인의 합동 레이스로 진행되었다.

9라운드에서는 김규민(20) 선수가 첫 LAP부터 선두를 달리며 쫓아오는 김영찬(21) 선수와 박윤호(18) 선수와의 거리를 넓혔다. 초반 LAP에서 PTP를 모두 사용하여 격차를 벌리는 새로운 전략을 보여주었다. 4 LAP부터 강하게 앞으로 치고 나간 김규민(20) 선수는 거리를 더욱 벌리려 노력했으나, PTP를 2개나 보유한 김영찬(21) 선수의 추격에 진땀 흘리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10 LAP에서 김영찬(21) 선수가 김규민(20) 선수 뒤에 바짝 따라붙으면서 기회를 노려보았으나 김규민(20) 선수의 블로킹에 의해 실패했다. 11 LAP에서 한번 더 기회를 노려본 김영찬(21) 선수는 순간적으로 진행 방향을 틀면서 김규민(20) 선수를 완벽하게 속여 순식간에 1위로 올라서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중계진은 김규민(20) 선수도 사람이라며 김영찬(21) 선수의 전략에 감탄하였다.

박윤호(18) 선수와 임재혁(27) 선수는 곡선 구간마다 서로를 견제하며 같은 C조에서의 맹주를 가리는 싸움을 보여주었다. 7 LAP까지는 임재혁(27) 선수가 박윤호(18) 선수에게 밀리는 모습을 보여주었으나, 8 LAP에서 PTP 없이 박윤호(18) 선수를 추월하면서 순식간에 격차가 벌어졌다. 경기 종료 후에 이어진 인터뷰에서 박윤호(18) 선수는 '인게임 페널티로 인해 속도를 줄이게 되면서 격차가 벌어졌다.'라고 밝혔다.

중위권에서도 선수들의 치열한 모습이 보였다. 특히 그룹 B 내에서 3,4위를 유지하고 있는 박치형(19) 선수와 최준원(20) 선수는 한 등수라도 순위를 올리기 위해 치열한 5,6위 싸움을 보여주었다. 결국 박치형(19) 선수가 위, 최준원(20) 선수가 위로 경기를 마무리하였다. 강신홍(23) 선수처럼 처음부터 전략적으로 랩 타임을 단축하며 CJ대한통운 FASTEST LAP AWARD를 노리는 선수도 보였다.

9라운드는 Nurburgring GP 트랙의 특성상 충돌이나 추월이 잦아 시청자들로 하여금 긴장감을 늦출 수 없게 만들었다. 우승은 김영찬(21) 선수가 차지하였으며, 강신홍(23), 홍선의(21), 김영찬(21) 선수가CJ대한통운 FASTEST LAP AWARD 1,2,3위를 차지하면서 각각 30PT, 20PT, 10PT를 획득하였다.

이어진 10라운드에서는 9라운드와 다르게 선수들이 조심스럽게 주행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서로의 거리 차이가 좁아 한번의 실수로 순위를 내줄 수도 있기 때문에 비교적 소심하게 주행하는 모습들이 보였다.

첫 코너에서 김영찬(21) 선수가 순간적으로 밀리면서 아쉬운 모습을 보였으나, 금세 2위로 다시 올라서며 안정적인 주행을 이어갔다. 3 LAP에서 김영찬(21) 선수가 선두를 달리는 김규민(20) 선수를 추월하려는 모습을 여러 번 보여주었으나, 실패하면서 3위로 달리던 박윤호(18) 선수와의 아슬아슬한 레이스를 보여주었다.

김규민(20), 김영찬(21), 박윤호(18), 임재혁(27) 선수가 나란히 달리며 경쟁하는 모습을 보여주었으나, 후반 LAP부터 김영찬(21) 선수와 박윤호 선수와의 거리가 벌어지며 추월의 여지가 점점 없어졌다. 15 LAP에서 김영찬(21) 선수가 인코스로 파고 들었으나, 김규민(20) 선수가 거리를 벌려내었고 FINAL LAP에서 두 선수가 모두 남은 PTP 1개를 사용하면서 그대로 경기를 마무리하였다. 한편, 마지막 순위로 달리던 박홍(23) 선수가 1,2위로 달리는 두 선수를 위해 자리를 비켜주는 모습을 보여 훈훈한 레이스 문화를 보여주었다.

10라운드 우승은 안정적으로 선두를 유지한 김규민(20) 선수가 차지하였으며, 강신홍(23), 허진녕(25), 홍선의(21) 선수가CJ대한통운 FASTEST LAP AWARD 1,2,3위를 차지하면서 각각 30PT, 20PT, 10PT를 획득하였다.

2022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조별리그 마지막 회차인 11, 12라운드는 8월 16일 오후 8시 A조와 C조의 합동 레이스로 진행된다. 라이브 중계는 슈퍼레이스 유튜브, 페이스북 및 e슈퍼레이스 트위치, 틱톡 그리고 네이버 TV를 통해 시청할 수 있으며 e슈퍼레이스 인스타그램을 통해 시청 인증 이벤트 및 'CJ대한통운 FASTEST LAP AWARD' 예측 이벤트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봉사/나눔

더보기



지역 뉴스


경찰


소방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