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0 (월)

  • 구름조금동두천 18.8℃
  • 구름조금강릉 19.1℃
  • 구름조금서울 20.9℃
  • 맑음대전 21.3℃
  • 맑음대구 20.0℃
  • 구름조금울산 21.5℃
  • 맑음광주 20.6℃
  • 구름많음부산 21.0℃
  • 맑음고창 22.1℃
  • 구름조금제주 24.9℃
  • 구름많음강화 20.6℃
  • 구름조금보은 19.1℃
  • 맑음금산 18.4℃
  • 맑음강진군 22.3℃
  • 구름조금경주시 17.5℃
  • 구름많음거제 21.0℃
기상청 제공
닫기

경제

진모빌리티, ‘택시 차고지 밖 교대 서비스’ 샌드박스 통과

URL복사

 

(TGN) 프리미엄 대형 승합택시 아이엠을 운영하는 진모빌리티가 '택시 차고지 밖 교대 서비스'의 샌드박스 심의를 통과했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이에 기존 택시 운수사의 오프라인 업무 관리 솔루션이 온라인 모바일 플랫폼으로 전환돼 더욱 효율적인 운영이 가능해질 것으로 보고 있다.

택시 차고지 밖 교대 서비스는 9일 대한상공회의소 샌드박스지원센터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ICT 규제 샌드박스 심의위원회'에서 승인됐으며, 아이엠택시 기사 '지니'가 차고지 밖에서 차량 점검, 운송 기록 전송, 운전자 근무 교대, 배차 관리 등을 원격으로 할 수 있는 스마트 기사 교대 관리 시스템이다.

이 시스템이 적용되면 차고지 밖에서도 지니 전용 앱을 통해 지문과 얼굴 인식, 차량 사진 및 근무 복장, 음주 측정 결과 등을 인증하고 근무를 시작할 수 있다. 빅데이터를 활용한 이동 수요 데이터 분석 후 교대 장소를 매칭하고, 상황에 맞는 콜 배차로 운영 효율성을 극대화할 전망이다.

진모빌리티는 시범 기간 서울 시내 진모빌리티 제휴 주차장에서 우선적으로 실시하며, 추후 교대 지점을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이 같은 서비스는 승객과 기사 양 측 모두에 여러 이점이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근무 교대를 위해 차고지로 이동해야 하는 불편이 사라짐으로써, 교대로 인한 승차 거부 및 차량 공백이 해소돼 더욱 신속하고 원활한 택시 호출이 이뤄질 전망이다. 또한 타인 면허를 빌려 운행하는 불법 도급택시를 방지해 더욱 안심하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지니도 배차 경로의 효율화를 통해 수익을 증대시킬 수 있고, 출퇴근 시간 역시 단축돼 보다 개선된 근무 환경에서 질 높은 서비스 제공에 집중할 수 있다.

이성욱 진모빌리티 대표는 '사업 개시를 위한 몇 가지 절차가 남아있는 상황이지만, 고객과 기사 모두의 만족을 위한 '윈-윈'의 계기가 마련된 것만으로도 고무적'이라며 '이번 규제 샌드박스 승인을 택시 운영 효율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기업 경쟁력을 높이는 기회로 삼아 업계 전반에 귀감이 될 수 있는 혁신 모델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


공약이행 조회순

더보기

뉴스

더보기

문화공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