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8 (목)

  • 흐림동두천 13.1℃
  • 구름조금강릉 17.9℃
  • 흐림서울 14.3℃
  • 구름조금대전 16.4℃
  • 맑음대구 15.9℃
  • 맑음울산 17.3℃
  • 맑음광주 15.7℃
  • 맑음부산 17.2℃
  • 구름조금고창 16.3℃
  • 맑음제주 18.5℃
  • 구름많음강화 15.7℃
  • 구름많음보은 14.6℃
  • 구름많음금산 15.9℃
  • 맑음강진군 17.2℃
  • 맑음경주시 17.6℃
  • 맑음거제 16.5℃
기상청 제공

[용인시] “계속된 폭우에 시민피해 없도록 최선 다할 것”

- 백군기 용인시장, 백암·원삼면 대피 주민 위로…산사태 위험지역 순찰 강화 -

URL복사

“이번 비로 큰 피해가 발생했으나 인명피해가 없는 것은 다행이다. 계속되는 비로 인한 시민들의 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고, 실제 피해에 대해선 차후 조사를 통해 신속한 복구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9일 처인구 백암면 박곡리 마을회관(경로당)과 수해 현장을 방문해 산사태 우려로 임시 대피 중인 주민들을 위로한 뒤 관계자들에게 인명피해 예방을 위한 응급복구와 순찰활동을 강화할 것을 주문했다.

 

 

이와 관련 용인시는 이달 초부터 계속되는 폭우와 태풍 장미의 북상으로 산사태 우려가 고조됨에 따라 지난 8일부터 산사태 취약지역 주민들을 안전지대로 대피하도록 유도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이날 오전 9시 기준 백암면과 원삼면 일대 34가구 67명의 주민이 마을회관과 친척집, 호텔 등으로 긴급대피했다.

 

이날 박곡리 주민들은 “차가 떠내려갈 정도의 폭우로 큰 피해가 발생했으며, 피해극복을 위한 시의 적극적인 지원을 부탁한다”고 입을 모았다.

 

백 시장은 “연일 계속되는 비로 수해를 입은 주민들의 아픈 마음을 공감한다”며, 우선 긴급한 부분의 임시조치에 주력하고 차후 피해조사를 통해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백 시장은 이날 원삼면 정원사, 수정사 등 폭우와 이로 인한 산사태 등으로 피해를 본 사찰들도 방문해 관계자들을 위로했다.

 

한편, 시는 최근 계속되는 호우로 인한 지반약화로 산사태 우려가 고조됨에 따라 산사태예방단과 임도관리원 등을 동원해 18개 위험지역을 응급복구하고 각 읍·면·동과 함께 위험지역 순찰을 강화하고 있다.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김경태 기자

김경태 경기도 기자
010-3767-8556
경기 kkt @tgnews.co.kr
전국 news11@tgnews.co.kr


지역 뉴스


경찰


소방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