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4.23 (일)

  • 구름많음동두천 21.3℃
  • 구름조금강릉 17.7℃
  • 구름조금서울 22.0℃
  • 흐림대전 20.2℃
  • 흐림대구 17.9℃
  • 흐림울산 14.7℃
  • 흐림광주 20.2℃
  • 흐림부산 15.6℃
  • 흐림고창 20.0℃
  • 흐림제주 16.8℃
  • 구름많음강화 20.6℃
  • 흐림보은 17.7℃
  • 흐림금산 19.1℃
  • 흐림강진군 16.6℃
  • 구름많음경주시 16.9℃
  • 흐림거제 15.4℃
기상청 제공

군포시청소년재단, ’영웅 안중근을 기리다‘ 성료

’관내 유·초등생 2,200여 명 참여‘

 

(TGN 땡큐굿뉴스) 안중근 의사 순국 114주기를 기념하는 추모 행사가 관내 초등학교가 중심이 되어 일제히 열렸다.


군포시청소년재단(대표이사 최윤택)은 안중근 의사 순국 114주기를 맞아 24일, 능내초등학교를 비롯한 관내 12개 초등학교 학생 1,500여 명과 24개 어린이집 원아 700여 명이 참여한 ‘영웅 안중근 그 숭고한 정신을 기리다’ 프로그램을 성료했다.


이날 학생들은 안중근 의사의 생애 업적이 담긴 동영상을 시청한 후 유묵 족자에 안중근 의사 손도장 찍기, 안중근 의사에게 쓰는 감사 편지 쓰기 등의 체험활동을 하며 안중근 의사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기렸다.


이 행사에 하은호 군포시장은 능내초등학교 2학년 1반을 찾아 동영상을 시청하고 ‘하루라도 책을 읽지 않으면 입안에 가시가 돋는다’라는 유묵 위에 직접 손도장을 찍는 등 학생들과 수업을 함께 했다.


하은호 시장은 “나라를 위해 기꺼이 목숨을 희생하신 안중근 선생님의 간절한 외침을 후손인 우리가 소중히 받아들였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곡란초 5학년 정의찬 학생은 안중근 의사에게 “살아계셨다면 손을 한번 꼭 잡아드리고 싶다”라며 “함께 독립운동에도 참여하고 싶고, 나라 사랑하는 마음이 저절로 생겼다”라는 감사 편지를 낭독했다.


군포시청소년재단은 민족의 영웅인 안중근 의사의 숭고한 희생과 업적을 학생과 시민들이 잊지 않고 기억하기 위해 앞으로도 추모 행사를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출처 : 경기도군포시]

봉사/나눔

더보기



지역 뉴스


경찰


소방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