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05 (목)

  • 맑음동두천 -8.2℃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3.7℃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3.3℃
  • 맑음울산 0.6℃
  • 구름많음광주 -0.1℃
  • 맑음부산 1.5℃
  • 구름많음고창 -2.0℃
  • 구름조금제주 4.3℃
  • 맑음강화 -6.4℃
  • 맑음보은 -8.3℃
  • 맑음금산 -7.0℃
  • 맑음강진군 -3.4℃
  • 맑음경주시 -3.1℃
  • 맑음거제 -0.1℃
기상청 제공

과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DNA+드론 챌린지 2022 시상식 개최

마이크로드론코리아, 삼육대, 경북대 우승

 

(TGN 땡큐굿뉴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DNA+드론 챌린지 2022」 대회 시상식을 11월 29일 대전 ETRI에서 개최했다.


‘DNA+드론 챌린지’는 드론이 촬영한 4K급 고해상도 영상을, 5G 통신을 통해 실시간으로 데이터센터로 전송하여 ‘실시간 AI 분석’을 함으로써 실종자를 수색하는 등 주어진 임무에 대한 수행 실력을 겨루는 경진대회이다.


대회는 2개의 지정공모와 1개의 자유공모 유형으로 진행됐으며, 총 55개 팀이 참여하여 예선인 제안서평가와 본선인 실증을 통해 우승팀을 결정했다.


지정공모 I 분야에서는 제한시간 내 수색 영역을 촬영하여 실종자 및 유류품을 실시간으로 탐지하는 임무와 하천 내 위험지역 내에 대피시켜야 할 인명 탐지 및 불법 어로행위를 실시간 식별하는 임무 수행 능력을 겨루었고, 바람이 심하게 부는 야외환경에서 자동비행으로 임무를 수행한 마이크로드론코리아팀(노인철, 장정수)이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지정공모 II 분야에서는 드론으로 도로나 교각의 결함(크랙, 포트홀)을 탐지하는 임무와 다품종 경작지에서 실시간으로 작물별 재배 면적을 산출하는 임무 수행 능력을 겨루었고, 주어진 DNA+드론 표준데이터를 가장 효과적으로 활용해 실시간으로 가장 높은 정확도를 달성한 삼육대팀(류한철 등 11명)이 최종 우승했다.


자유공모에서는 드론을 활용한 신개념 서비스 아이디어를 겨루었으며, 안전한 귀가를 위해 전자발찌 착용자와 안심귀가 서비스 이용자의 위치 정보를 분석, 안전한 이동 경로를 제공하는 스마트 안심드론 아이디어를 제시한 경북대팀(허현정, 이규만)이 최종 우승팀으로 선정됐다.


본선 결과 우승팀에게는 과기정통부 장관상(총 3팀), 2‧3위팀에게는 수요기관 기관장상 및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원장상 등을(총 9팀) 수여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DNA+드론사업 성과는 물론, 대상팀들이 실제 드론 임무수행을 시연하고, 핵심기술에 대한 활용 노하우 발표도 함께 했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DNA+드론 챌린지에서 수상하신 분들께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본 대회를 계기로 국내 드론 서비스 시장의 개발과 활성화가 더욱 촉진될 것이며, 더 나아가 글로벌 드론 서비스 시장 선도를 위한 도약의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봉사/나눔

더보기



지역 뉴스


경찰


소방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