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19 (토)

  • 구름많음동두천 6.8℃
  • 구름많음강릉 10.4℃
  • 구름조금서울 10.1℃
  • 맑음대전 6.7℃
  • 맑음대구 8.9℃
  • 맑음울산 11.6℃
  • 맑음광주 10.3℃
  • 맑음부산 13.0℃
  • 맑음고창 6.9℃
  • 구름조금제주 15.1℃
  • 구름조금강화 6.4℃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5.8℃
  • 맑음경주시 4.4℃
  • 맑음거제 11.9℃
기상청 제공

용인 이상일 시장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농어촌공사 사장에 간곡한 ‘동막천 편지’

“낙생저수지 퇴적토를 놔두고는, 고기동 동막천 상습범람을 막을 수 없다”

 

(TGN 땡큐굿뉴스)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29일 이병호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에게 서한문을 보내 수지구 고기동 동막천 범람의 주원인인 낙생저수지의 퇴적물 제거와 준설을 요청했다.


이 시장은 서한문에서 “지난 8월 수지구 고기동 일대에 집중호우로 38억원 규모의 수해가 발생해 아직도 주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시의 요청에 따라 한국농어촌공사가 저수지 상류에 쌓인 쓰레기를 수거하고 잡목을 제거하는 등 정비에 큰 도움을 줘 감사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하지만 낙생저수지 상류 하천 접합부에는 여전히 퇴적토가 쌓여 있고 잘린 수목 또한 깔끔하게 정리되지 않았다”며 낙생저수지 일대의 보다 철저한 정비를 호소했다.


이 시장은 “방치된 퇴적토는 낙생저수지로 흘러야 할 물을 막아 동막천을 흘러넘치게 하고 고기교를 잠기게 하는 주된 원인”이라고 지적하며 “낙생저수지 토사 퇴적물 준설만이 고기동 일대의 반복적인 수해를 막는 근본적인 해결방법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용인특례시는 다음달 경기도의 지방하천정비사업에 착수하는 등 동막천 치수 관리 사업을 지속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라며 “한국농어촌공사도 고기동 주민들이 또다시 수해를 입지 않도록 낙생저수지 준설 등에 적극 협력해 달라”고 요청했다.


지난달 8~15일 집중호우로 낙생저수지 상류부인 동막천이 범람하면서 용인시에선 고기교가 침수되고 주택과 상가에 토사가 흘러내리는 등 38억원(시 추산) 가량의 피해가 발생했다. 이 일대는 지난 1일 정부의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됐다.

봉사/나눔

더보기



지역 뉴스


경찰


소방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