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3 (금)

  • 구름조금동두천 20.0℃
  • 구름많음강릉 27.5℃
  • 구름많음서울 20.3℃
  • 구름많음대전 22.7℃
  • 구름조금대구 26.6℃
  • 맑음울산 26.1℃
  • 구름많음광주 24.3℃
  • 맑음부산 26.3℃
  • 흐림고창 20.6℃
  • 구름많음제주 25.7℃
  • 구름조금강화 19.5℃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1.9℃
  • 구름많음강진군 25.8℃
  • 맑음경주시 28.1℃
  • 맑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남양주시, 재가 의료급여 시범사업으로 장기입원자 자립 도와

 

(TGN 땡큐굿뉴스) 남양주시는 장기입원 후 퇴원한 수급자들의 건강하고 활력있는 재가 생활 지원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재가 의료급여 시범사업이 대상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재가 의료급여 시범사업’은 지난 2019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보건복지부 시범 사업의 일환으로, 입원 필요성이 낮은 의료급여 수급자가 퇴원해 집에서도 불편함 없이 안정적으로 생활을 이어갈 수 있도록 의료, 돌봄, 식사, 이동지원 등의 재가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사업이다.


시는 퇴원 희망자와 의료급여관리사의 상담을 진행하는 동시에 지역케어회의를 통해 맞춤형 돌봄계획을 수립하고 퇴원 이후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해 대상자들이 자립 의지를 키우며 지역사회에 안정적으로 적응할 수 있도록 관리하고 있다.


이에 현재까지 26명의 재가 의료급여 서비스 대상자가 지역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했으며, 이 중 17명은 지역사회의 돌봄 속에서 보증금을 모으고 임대주택에 당첨돼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는 보금자리를 마련하는 데 성공했다.


게다가 남양주시만의 특화서비스로 퇴원과 동시에 입주해 최대 2년까지 거주가 가능한 ‘케어안심주택’에 거주하던 6명의 대상자가 추가로 오는 23일 다산영구임대주택으로 입주를 앞두고 있다.


오랜기간 병원에서 지내다가 케어안심주택에서 곧 임대주택으로 이사를 앞둔 J씨는 “병원에 입원해 있을 때는 먹고 싶은 것도 못 먹고 가고 싶은 곳도 못 가니 무기력했는데 나만의 집을 마련해 독립을 하니 살맛이 난다.”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임정임 복지행정과장은 “앞으로도 의료급여 수급자들이 요양시설이 아닌 내 집에서 건강하고 활력있는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빠른 시일 내에 안정적으로 재가 생활에 정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봉사/나눔

더보기



지역 뉴스


경찰


소방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