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1 (월)

  • 맑음동두천 5.8℃
  • 구름많음강릉 10.2℃
  • 구름조금서울 9.8℃
  • 맑음대전 6.3℃
  • 맑음대구 8.1℃
  • 맑음울산 11.0℃
  • 박무광주 8.7℃
  • 맑음부산 12.2℃
  • 맑음고창 5.7℃
  • 흐림제주 14.9℃
  • 맑음강화 7.8℃
  • 맑음보은 2.8℃
  • 맑음금산 3.0℃
  • 흐림강진군 6.5℃
  • 구름많음경주시 5.3℃
  • 맑음거제 9.2℃
기상청 제공

태풍 ‘힌남노’ 북상에 현장점검 나선 경기도 김동연 지사 소방서장 회의 주재하고 “지난 번 피해 입은 곳 다시 확인해 달라” 당부

김동연 지사, 4일 소방재난본부에서 긴급회의 열고 태풍 긴급대응 대비태세 점검

 

(TGN 땡큐굿뉴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4일 제 11호 태풍 ‘힌남노’ 북상과 관련, 태풍으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소방에서 특별한 경각심을 갖고 대비해달라며, 특히 지난번 수해로 피해 본 곳을 다시 한번 확인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동연 지사는 이날 오후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6층 영상회의실에서 태풍 북상 대비 ‘긴급대응 대비태세 점검 등 영상회의’를 주재하고 태풍 대비 조치사항과 대응계획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는 남화영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장, 본부 각 과장이 현장에 참석했다. 북부본부와 도내 35개 전 소방서장은 영상회의로 참여했다.


김 지사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태풍 힌남노가 북상하고 있는데 기상청 예보로는 6일 새벽에 한반도 남부지방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이 돼 특별한 대비가 필요하다”면서 “소방에서 특별한 경각심을 가지고 대처와 대비를 충분히 해달라는 당부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태풍에 대비해서 취약지구, 취약계층에 대해 특히 신경 써주시기 바라고 지난번 집중호우 때 피해를 본 지역과 주민들이 이번에 다시 피해를 입는 일이 없도록 재차 확인해 달라”며 “태풍이 지나면 바로 추석 연휴인데 많은 사람이 몰리는 전통시장, 쇼핑몰, 영화관 등 다중이용 장소에 대한 연휴 비상근무도 만전을 기해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안전하게 지켜달라”고 강조했다.


또, “추석 등 연휴를 앞두고 코로나 피해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도 강화해야 한다”면서 “무엇보다 여러 재난 상황에 직원부터 간부까지 소방대원들의 안전관리에 유의하고 건강관리도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제11호 태풍 ‘힌남노’ 북상에 대비해 소방관서장 정위치 근무, 수방장비 100% 가동상태 유지, 119신고 전화 폭주 대비 수보대 증설(평시 29대에서 최대 72대)하는 등 긴급구조 대응태세에 돌입했다.


또한, 앞으로 위기경보 단계별로 비상근무 및 긴급구조통제단을 운영하고, 태풍피해 발생 시 가용가능한 모든 자원을 활용해 현장 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119신고 폭주에 대비해 미수신 신고전화 추적관리를 위한 콜백요원을 48명 투입할 방침이다.


앞서 김 지사는 이날 오후 2시경 수원시 권선구 평동 배수펌프장을 찾아 배수펌프장 가동 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김 지사는 정전대비 비상전기시설 가동 여부, 펌프 정상 가동 여부, 수문의 정상작동 여부 등을 꼼꼼히 살피며, 집중호우 시 배수펌프장 가동이 원활히 될 수 있도록 사전점검을 철저히 해 달라고 당부했다.


배수펌프장은 침수를 막기 위해 우천 시 유입된 빗물을 인근 하천 등에 방류하기 위해 설치된 시설로, 도내에는 수원시 등 25개 시군에 226개소가 가동 중이다.


한편, 경기도는 현재 태풍 힌남노 북상에 대비해 태풍 진로를 살펴보면서 시군별 대비 태세를 점검하는 초기 상황관리에 들어갔다.


[뉴스출처 : 경기도]

봉사/나눔

더보기



지역 뉴스


경찰


소방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