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금)

  • -동두천 21.3℃
  • -강릉 22.0℃
  • 맑음서울 25.1℃
  • 구름많음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6.6℃
  • 흐림울산 23.2℃
  • 구름많음광주 25.7℃
  • 박무부산 22.2℃
  • -고창 23.3℃
  • 맑음제주 24.1℃
  • -강화 22.7℃
  • -보은 24.3℃
  • -금산 25.3℃
  • -강진군 24.8℃
  • -경주시 23.4℃
  • -거제 22.6℃
기상청 제공
닫기

[TGN 서울] 서울시 의회, 각 구의회 별 2018년 자금 지출내역

- 2018년 기준 결산
- 서울시 의원 및 각 구별 의원수 및 사무국 직원 집계

민선7기 지방 광역의원 및 기초의원의 예산 및 집행 금액등을 각 지역별 비교하여 공개하고자 한다.

광역의원인 서울시 의회 의원은 101명이며, 중구는 기초의원이 9명으로 제일 작은 구의원으로 구성되나

1인당 지출내역은 중구가 3억여원으로 서울시 의원 자금지출금액(2.5억원)보다 많다.

 

물론 정량으로 비교만 하면 안되겠지만 사용금액에 맞게 구민을 위해 정치활동을 하고 있는지는 생각해 볼일이다.

 

서울시 각 지역의 유권자는 자료를 참고하여 정치인들이 더욱 구민을 위해 일할 수 있도록 감시와 격려가 필요하겠다.

 


공약이행

더보기

뉴스

더보기
'단양' 국가지질공원 신규 인증, '한탄강' 재인증
(TGN)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7월 10일 오후 서울 북한산 스마트워크센터에서 '제24차 지질공원위원회(위원장 환경부 차관)'를 개최하여 '단양'을 국가지질공원으로 신규인증하고, '한탄강국가질공원'을 재인증했다. 지질공원위원회 위원들은 신규 인증한 '단양'에 대해 우리나라에서 보기 힘든 지질학적인 가치와 뛰어난 자연경관을 갖고 있는 것으로 평가했다. '단양'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석회암 지형으로 고원생대의 변성암을 비롯해 단층과 습곡 등이 다수 분포하고, 남한강 등과 어우러져 경관이 수려한 지질·지형학적 가치가 매우 높은 곳이다. 이번 신규인증된 지역에 도담삼봉, 고수동굴, 사인암, 선암계곡 등 지질학적으로 중요하고 경관이 뛰어난 지질명소 12곳, 총 781.06㎢ 지역이 포함됐다. 특히, 단양은 충청지역에서 처음으로 국가지질공원으로 인증 받아 그 의미가 크며, 지질명소의 보전과 지속가능한 이용을 통해 교육·관광 등 지역 경제발전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지질공원위원회에서는 이번 2015년에 인증했던 '한탄강국가지질공원'을 재인증했다. 지질공원위원회는 국가지질공원에 대해 4년마다 정밀조사를 실시하여 국가지질공원 재인증 여부를 결정

문화공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