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9 (토)

  • 구름조금동두천 -5.0℃
  • 구름조금강릉 0.7℃
  • 구름조금서울 -3.6℃
  • 구름많음대전 -3.0℃
  • 흐림대구 1.8℃
  • 구름많음울산 2.2℃
  • 구름많음광주 -0.1℃
  • 구름많음부산 2.7℃
  • 구름많음고창 -2.9℃
  • 구름많음제주 4.4℃
  • 구름많음강화 -4.8℃
  • 구름많음보은 -4.9℃
  • 흐림금산 -2.9℃
  • 흐림강진군 0.3℃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용인 백군기 시장

“관심ON, 폭력OFF, 안전한 용인을 만듭니다”

용인시, 기흥역 일대서 성폭력·가정폭력 예방 민·관 합동 캠페인 진행

URL복사

 

(TGN 경기) 용인시는 26일 기흥역 일대에서 성폭력·가정폭력을 추방하기 위해 민·관 합동 캠페인을 벌였다.


시와 용인성폭력상담소, 용인가정상담센터, 용인시청소년성문화센터, 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 용인시지회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 이날 캠페인은 여성폭력 추방주간(11월25일~12월1일)을 맞아 인권 존중 문화를 확산하고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스토킹과 디지털 성범죄에 대한 인식을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참가자들은 ‘관심ON, 폭력OFF, 안전한 용인을 만듭니다’, ‘폭력없는 세상 가꾸기 나로부터 시작됩니다’등의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시민들에게 여성을 향한 성폭력과 가정폭력에 대해 경각심을 가져야 한다고 당부했다.


또 성폭력 신고 절차와 스토킹 및 디지털 성범죄 관련 법률 등을 담은 안내문도 함께 배부했다.


시 관계자는 “스토킹과 디지털 성범죄 등 여성에 대한 폭력은 우리 사회에 끊임없이 나타나고 있다”면서 “폭력 없는 안전한 용인을 만들기 위해 많은 시민들의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여성폭력 추방주간은 지난 2019년 여성폭력방지기본법 시행을 계기로 성폭력과 가정폭력 등 여성에 대한 폭력을 방지하기 위해 정부가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봉사/나눔

더보기


지역 뉴스


경찰


소방


선거 공약 등





포토리뷰

더보기